티스토리 뷰

 

- 일생의 계획은 근면에 있다.

-아는 자는 좋아하는 자만 못하고, 좋아하는 자는 즐기는 자만 못하다.

-자기 자신에 대해서 전력을 다하고 충실하라.

자기를 내버려 두고 남의 일에 정신이 팔려

있는 사람은 자기의 갈 길을 잃어버린 사람이다.

 

-한가지 새로 배운 것을 행동으로 나타내고, 혹은 실제로 이용할 적에

 그것은 얼마나 즐거운 일인가!

-무례한 사람의 행위는 내 행실을 바로잡게 해주는 스승이다.

 

-하루 세번 자기를 돌아보아라.

-예의의 실천은 자기를 낮추는 것이다.

 

 

 

 

-지금이 효행(孝行)은 단지 부모를 먹여 살리면 되는 것으로 안다.

 개나 말 같은 짐승도 먹여 살리는 일은 능히 한다.

 공경하는 마음이 따르지 않으면 짐승과 무엇이 다르겠는가.

-효행은 백행의 근본이다.

 

-사람은 그 마음이 성실하다는 것이 큰 힘이다.

백 가지 말과 행동이 오직 성실하다는 한 가닥에 매여 있다.

-분노를 옮기지 않으며, 과실을 되풀이하지 않는다.

- 지혜로운 사람은 물을 사랑하고, 어진 사람은 산을 즐긴다.

 

-성사는 논하지 않으며, 이미 지난 일은 나무라지 않는다.

-과실을 범하고도 바로잡지 않음을 곧 과실이라 한다.

과실을 범하거든 바로잡음을 꺼려하지 말라.

 

-물이 지나치게 맑으면 사는 고기가 없고,

사람이 지나치게 명석하면 따르는 벗이 없다.

 

-먹는 것, 입는 것이 부족하다고 부끄러워할 필요는 없다.

어떤한 희망을 갖고 있느냐가 문제이다.

 

 

 

-교언영색(巧言令色)은 인(仁)이 아니다.

교언영색이란 상대방을 현혹시키기위해 교묘한 말과 꾸민 얼굴 빛을 말한다.

 

-사람은 멀리서부터 조심하지 않으면 가까이 근심이 닥친다.

-대중의 소리를 막는 것은 강을 막는 것보다도 어렵다.

-등에 무거운 짐을 지고 먼길을 가는 것이 인생이다.

 

-짐승은 먹기 위해서 먹는다. 때문에 짐승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는다.

반대로 사람은 무엇보다도 살기위해서 먹는다.

때문에 사람은 때가 되지 않으면 먹지 않는다.

 

-자기 자신을 존중하는 것처럼 남을 존중하라.

-일년의 계획은 봄에 있고 하루의 계획은 아침에 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댓글
댓글쓰기 폼